동작구, 구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화재대피용 방연마스크 보급

오정백 | 기사입력 2020/06/30 [09:52]

동작구, 구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화재대피용 방연마스크 보급

오정백 | 입력 : 2020/06/30 [09:52]

[인디포커스/오정백] 동작구가 화재로부터 구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방연마스크 보급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방연마스크는 특수용액에 젖은 필터형태의 손수건으로, 화재발생 시 연기 등 유독가스의 흡입을 막아 신속한 대피를 돕는다.

 

구는 지난해 12서울특별시 동작구 화재대피용 방연마스크 비치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으며, 올해 처음 사업비 6,900여만 원을투입해 어린이와 어르신 등이 이용하는 시설에 방연마스크를 보급한다.

 

구는 동작소방서와 협력해 시설별 적정 보급수량과 알맞은 설치장소 지정을 위한 현장 조사를 실시했으며, 7월까지 총 133개소에 방연마스크 17,000여 매와 보관함을 지원한다.

 

대상시설은 어린이집 68, 경로당노인복지시설, 장애인복지시설 등 59, 사회복지관 6곳이며, 시설의 연면적, 1일 최대 이용인원 등을 고려해 보급할 계획이다.

방연마스크 보급시설에 설치되는 보관함에는 화재대피용 구조 손수건이라는 하얀색 글자가 축광(蓄光) 처리되어 정전 시에도 마스크를 쉽게 찾을 수 있도록 한다.

 

유옥현 안전재난담당관은 화재발생 시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방연마스크 보급으로 주민의 생명과 안전을 더욱 철저히 지키겠다앞으로도 생활 속 안전사고 위험에 노출된 취약계층을 세심히 살펴 주민 모두가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관내 어린이집에 설치한 화재대피용 방연마스크 및 보관함/동작구청 제공  © 인디포커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