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사 서브큐, ‘2022 서울 카페쇼’ 참가 다채로운 고객 체험 이벤트 선보인다

- 다양한 식재료 구매와 체험이 모두 가능한 ‘그로서란트’ 콘셉트의 전시 부스 운영
- 여러 식재료 조합한 레시피 시연…호텔, 레스토랑, 케이터링에 적합한 메뉴 선보여

김선정 | 기사입력 2022/11/24 [12:45]

삼양사 서브큐, ‘2022 서울 카페쇼’ 참가 다채로운 고객 체험 이벤트 선보인다

- 다양한 식재료 구매와 체험이 모두 가능한 ‘그로서란트’ 콘셉트의 전시 부스 운영
- 여러 식재료 조합한 레시피 시연…호텔, 레스토랑, 케이터링에 적합한 메뉴 선보여

김선정 | 입력 : 2022/11/24 [12:45]

서브큐(ServeQ)가 국내 유명 커피/베이커리 전시회에서 색다른 조합의 레시피와 다채로운 고객 체험 이벤트를 선보인다.

 

▲ 삼양사 소속 제과기능장이 크로와상 냉동생지를 활용한 레시피를 시연하고 있다.  © 인디포커스

 

▲ 23일 열린 ‘제21회 서울 카페쇼’에 참가한 서브큐의 홍보 부스 전경  © 인디포커스



삼양그룹 식품/화학 계열사인 삼양사의 식자재유통사업 브랜드 서브큐는 23일부터 오는 26일까지 나흘간 코엑스에서 열리는 21회 서울 카페쇼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서브큐는 방문객들이 냉동 베이커리 생지와 완성품을 통해 베이커리 운영 솔루션을 얻을 수 있도록 그로서란트(Grocerant)’ 콘셉트의 홍보 부스를 운영한다. 그로서란트는 식재료(Grocery)와 음식점(Restaurant)의 합성어로, 매장에서 구매한 식재료로 음식을 만들고 맛볼 수 있는 색다른 식문화공간을 의미한다.

 

서브큐는 자체 개발한 냉동베이커리 제품을 비롯해 스위스 냉동베이커리 브랜드 히스탕(Hiestand), 프랑스 프리미엄 베이커리 브랜드 쿠프드팟(Coup de pates), 정통 덴마크 데니쉬 브랜드 메테 뭉크(Mette Munk), 미국식 청키 쿠키 브랜드 오티스 스펑크마이어(Otis Spunkmeyer) 등의 삼양사 독점 수입 상품을 선보인다. 아울러 이탈리아 토마토 브랜드 무띠(Mutti) 소스, 뉴질랜드 버터 브랜드 앵커(Anchor) 등 베이커리에서 활용 가능한 식재료도 함께 전시한다.

 

서브큐는 전시 기간 동안 다양한 시연 행사로 고객들의 관심을 모을 방침이다. 특히 유럽 냉동베이커리 대표 기업인 아리스타 그룹(Aryzta Group)의 셰프가 쿠프드팟 크로와상과 히스탕 브레드롤을 활용한 색다른 레시피를 선보인다. 서브큐는 아리스타 그룹과 기술 제휴를 비롯한 장기적 사업 제휴 협약을 체결하고 자체 상품 개발 및 생산과 함께 해외 프리미엄 상품 수입, 유통 등을 통해 국내 냉동베이커리 분야를 이끌고 있다.

 

또한 서브큐는 삼양사 소속 제과기능장이 크로와상 냉동생지를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레시피를 시연하며, 요리연구가가 현장에서 직접 쿠키, 까늘레, 크로와상, 파이 생지를 이용한 케이터링 메뉴도 선보인다.

 

이외에도 크로와상 생지로 만든 크로플에 토핑을 올려 장식해보는 고객 체험 이벤트 ‘DIY 크로플 만들기를 운영하고, 홍보 부스 2층에는 기념사진 촬영이 가능한 포토존도 마련했다. 서브큐 인스타그램 팔로우와 서브큐몰 알림 설정을 완료한 고객에게는 크로와상 굿즈와 무띠 소스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삼양사 김재홍 식자재유통BU장은 삼양사 서브큐가 생산, 공급하는 다양한 재료를 활용해 카페, 레스토랑에서도 손쉽게 만들 수 있는 레시피를 선보일 계획이다이를 위해 삼양사 식재료의 매력을 알리고, 고객과 소통할 수 있는 접점을 더욱 늘려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메일 : solectio0627@naver.com>
삼양사 서브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