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동절기 노인복지시설 안전점검 실시한다

김은해 | 기사입력 2022/11/24 [10:44]

인천시, 동절기 노인복지시설 안전점검 실시한다

김은해 | 입력 : 2022/11/24 [10:44]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폭설, 혹한기 등 동절기 자연재해에 대비하고 화재 등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내년 113일까지 2022년 동절기 노인복지시설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 노인복지시설 안전점검 모습=인천시  © 인디포커스



이번 안전점검은 사회복지사업법에 따라 매년 2회 실시하는 것으로 주거·의료·여가·재가노인복지시설·장기요양기관 등 인천시 내 노인복지시설 798곳이 대상이다.

 

각 노인복지시설의 장이 자체적으로 안전점검결과를 보고한 것을 바탕으로 지역 내 시설 15이상을 선정해 각 군구에서 현장점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주요 점검사항은 폭설 및 혹한기 등 동절기 자연재해 대비상태를 시작으로 소방전기가스시설물 안전관리, 급식위생 안전관리, 감염병 관리대책 등이다.

 

인천시는 점검 결과에 따라 단순 지적사항은 현장조치하고 시설 보완 또는 개·보수 등이 필요한 사항은 운영자로 하여금 보수토록 할 방침이며, 다음 안전점검 시 재확인하는 등 지속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시 관계자는 노인복지시설은 거동이 어려운 어르신들이 많이 이용하시는 만큼 오는 겨울철 자연재해 등 각종 안전사고에 대비에 빈틈이 없도록 각별히 신경쓰겠다고 말했다.

<이메일 : khh9333@naver.com>
인천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