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폐기물 처리시설 부지 공모한다

- 내년 1월까지 부지 공모… 주민과 함께 해결책 찾는다

김문정 | 기사입력 2022/11/21 [10:26]

고양시, 폐기물 처리시설 부지 공모한다

- 내년 1월까지 부지 공모… 주민과 함께 해결책 찾는다

김문정 | 입력 : 2022/11/21 [10:26]

지난해 고양특례시 가연성 생활쓰레기 배출량은 연간 114767, 하루 평균 약 314톤이다. 고양시민 1인당 하루 약 0.29kg, 연간 106kg 정도인 셈이다. 전체 114767톤 중 52088톤을 소각처리하고 62679톤을 수도권 매립지로 반입해 매립했다. 2026년 환경부, 서울시, 경기도, 인천시 4자 합의에 의해 수도권 직매립이 금지될 예정이어서 새로운 폐기물 처리시설 건립이 시급한 상황이다.

 

▲ 고양환경에너지시설(사진=고양시)  © 인디포커스

 

▲ 소각공정 흐름 예시도(열분해 가스화 용용) (사진제공=고양시)  © 인디포커스

 

▲ 제주환경자원순환센터 전경 (사진제공=제주특별자치도)  © 인디포커스



고양특례시는 하루 650톤을 처리할 수 있는 폐기물 처리시설 부지를 45000이상 규모로 마련하기 위해 후보지 공모에 나섰다. 현재 고양시 하루 배출 가연성 생활쓰레기는 약 314톤임에도 기존 일산동구 백석동 환경에너지시설의 처리능력은 230톤 정도에 그친다. 향후 창릉신도시 등 택지개발로 인해 인구가 증가하면 폐기물 처리용량 확대 필요성은 더욱 절실해질 전망이다.

 

시는 지난 726일부터 923일까지 폐기물 처리시설 건립부지를 1차 공모했다. 2~3 곳에서 문의와 신청이 들어왔지만, 서류요건을 완벽하게 충족하지 못해 정식접수되지 못했다. 시는 충분한 준비시간을 갖기 위해 지난 1028일부터 내년 125일까지 90일간 재공모를 진행한다. 재공모 신청이 접수되면 전문가와 지역 주민 등으로 입지선정위원회를 꾸려 타당성 조사를 실시하고 입지결정 절차를 밟을 예정이다.

 

시는 건립비용의 20%에 해당하는 약 514억원을 체육시설, 복지관, 육아시설 등 지역주민들이 원하는 주민 편익시설 조성에 사용할 계획이다. 또한 매년 쓰레기 반입 수수료의 20범위에서 지역지원기금도 조성하여 마을발전에 지속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 마을입장에서는 주민편의시설을 늘리고 공공인프라를 확대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다. 하지만 소각시설에 대한 거부감도 있어 주민들의 이해와 동의가 필요하다.

 

고양시 관계자는 폐기물처리시설 부지선정을 공모형식으로 진행해 주민들과 함께 고민하고 해결책을 찾아나갈 계획이라며 설계, 건립공사, 운영, 주민편의시설 조성 등 전체적인 과정에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하고 주민친화적 시설로 조성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폐기물 처리시설은 쓰레기를 소각하는 동시에 난방열·전기 공급, 자원재활용 등 다양한 기능을 하기 때문에 환경에너지시설, 자원회수시설로 불린다. 소각시 발생하는 폐열은 인근 지역의 난방에너지로 공급하거나 증기터빈을 돌려 전기를 생산한다. 최근 에너지가격 급등으로 위기가 고조되는 상황에 에너지비용 절감시설로 그 가치가 상승하고 있다.

 

시는 폐기물 처리시설 건립을 준비과정에서 안전성에 대한 신뢰확보를 최우선 목표로 삼고 있다. 최근 건립되는 시설은 소각기술과 집진처리기술의 발달로 한층 강화된 수준으로 대기오염물질 관리가 이루어진다. 환경안전성이 입증된 최신기술을 적용하고 배출가스에 대한 안전기준을 강화해 시민들이 안심할 수 있는 시설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운영과정에서는 주민참여를 보장하고 투명하게 정보를 공개한다. 주민지원협의체가 구성되면 지역주민 편의시설, 주민지원사업, 환경영향조사에 대해 협의하고 주민감시요원도 운영한다. 배기가스 배출상황은 자동화측정시스템(TMS)으로 실시간 확인할 수 있고 정기적으로 연구기관의 환경영향조사를 실시한다. 관리에 대한 투명성과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조사과정, 결과를 주민들에게 전부 공개할 예정이다.

 

고양시 관계자는 주민들의 눈높이를 충족시킬 수 있을 만큼 엄격한 안전기준과 첨단기술을 적용할 예정이라며 주민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여 믿을 수 있고 안전한 폐기물처리시설을 함께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메일 : khh5307@gmail.com>
고양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