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2023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공모사업 선정

김은해 | 기사입력 2022/11/14 [12:08]

김포시, 2023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공모사업 선정

김은해 | 입력 : 2022/11/14 [12:08]

김포시(시장 김병수)가 산업통상자원부 및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주관하는 ‘2023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공모에 2년 연속 선정되어 국비 15억원을 포함한 총 사업비 26억원을 확보했다.

 

▲ 김포시 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대상지역 현황=김포시  © 인디포커스

 

▲ 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김포시  © 인디포커스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은 에너지 자립을 도모하기 위해 태양광·태양열·지열2개 이상의 신재생에너지원의 설비를 특정 지역의 주택·공공·상업 건물 등에 국비(50%), 시비(30%), 자부담(20%)으로 실시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 3월부터 신재생에너지 설비 전문기업과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711일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실시하는 2023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공모에 신청하였으며 공개평가를 거쳐 사업추진의 타당성을 인정받아 2022106일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시는 지난 2022년 공모사업을 통해 하성면 일원 171개소에 신재생에너지 설비 설치를 진행중이며, 2023년에는 2차 사업으로 태양광(202개소), 태양열(6개소), 지열(16개소) 에너지 발전설비를 김포시 하성면, 월곶면, 대곶면, 통진읍 등 4개 읍·면으로 확대하여 총 224개소에 설치할 예정이다. 또한 지속적으로 공모사업에 참여해 2024350개소, 2025430개소를 목표로 하여 도심권역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권현 기후에너지과장은 앞으로도 시민들이 많은 에너지복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2년 연속 공모 선정을 계기로 김포시가 소통하는 친환경 에너지자립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공모사업에 참여해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메일 : khh9333@naver.com>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