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는 보호아동ㆍ청소년의 자립 위해 더욱 적극적인 지원 펼쳐야

김용연 서울시의원, 서울시 복지시설 퇴소 아동ㆍ청소년 지원 조례 개정안 발의 준비 중

김은해 | 기사입력 2021/07/20 [09:46]

서울시는 보호아동ㆍ청소년의 자립 위해 더욱 적극적인 지원 펼쳐야

김용연 서울시의원, 서울시 복지시설 퇴소 아동ㆍ청소년 지원 조례 개정안 발의 준비 중

김은해 | 입력 : 2021/07/20 [09:46]

[인디포커스/김은해] 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 김용연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강서4)은 정부의 보호종료아동 지원강화 방안발표에 대해 환영의 뜻을 밝히며, 보호아동·청소년의 자립과 자활에 필요한 지원을 강화할 수 있도록 서울특별시 아동청소년복지시설 퇴소 청소년 등의 지원에 관한 조례개정안을 발의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정부는 지난 713() 국무총리 주재 국무회의에서 관계부처 합동으로수립한 보호종료아동 지원강화 방안을 발표했다. 보호아동의 본인 의사에따라 보호종료기간을 만 24세까지 연장할 수 있도록 하며, 자립지원전담기관확충 및 국고지원, 공공후견인 제도 도입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 김용연 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4)  © 인디포커스

 

김 의원은 그동안 보호종료아동이 체감하는 자립현실이 매우 열약했으며, 지원을 강화할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는 점에서 정부의 개선방안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우리 보호 아동·청소년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의견을 밝혔다.

 

또한 김 의원은 정부 차원에서 발표된 이번 제도개선안은 사회 전반에서 보호종료아동 정책에 대한 문제의식이 충분히 공유되었다는 것을 반증하는이라고 평가하고, “이를 계기로 삼아 우리 서울시가 보호 아동청소년대한소극적인 정책 기조를 전반적으로 재검토하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말했다.

 

김 의원은 보호아동청소년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서울시는 지금보다 더 적극적으로 지원을 위해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하며,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부위원장으로서 우리의 보호아동청소년이실질적 자립에 성공할 수 있도록 제도개선과 서울시의 역할 수행에 더욱 관심을 갖고 의정활동 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메일 : khh9333@naver.com>
서울시의회, 김용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