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윤환 문경시장, 국무총리 만나 국비 확보 총력

코로나19 불안한 상황 속‘방역과 경제’ 두 마리 토끼 다 잡아

송창식 | 기사입력 2021/07/18 [13:40]

고윤환 문경시장, 국무총리 만나 국비 확보 총력

코로나19 불안한 상황 속‘방역과 경제’ 두 마리 토끼 다 잡아

송창식 | 입력 : 2021/07/18 [13:40]

▲지난 7일 문경 시장은 김부겸 국무총리를 방문했다.     ©사진=문경시

 

【인디포커스/송창식 기자】 고윤환 문경시장이 코로나19로 장기화로 인해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경제 상황에도 불구하고 지역의 발전과 현안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한 국비 확보에 동분서주 하고 있다.

 

고 시장은 지난 7일 임이자 국회의원과 함께 김부겸 국무총리를 방문한 자리에서 문경 역세권 도시개발사업, 국립 산림레포츠 진흥센터 조성사업, 궁기지구 다목적 농촌용수 개발사업 등 지역 현안사업에 대한 국비를 적극 지원해 줄 것을 요청·건의했다.

 

문경시는 현재 2023년 중부내륙철도의 개통을 앞두고 미래 문경을 이끌어갈 핵심 사업 중 하나인 문경역 주변의 교통과 유입 인구의 변화에 대응할 ‘문경 역세권 도시개발계획’을 수립 중에 있어 지역의 균형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투자선도지구 지정과 국비 100억 원 지원을 건의했다.아울러 문경은 백두대간의 단전에 해당되는 명산의 고장으로,

 

산림레포츠의 종목별 세부 시설 및 안전기준 마련과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국립 산림레포츠 진흥센터’가 문경에 건립될 수 있도록 국비 예산 반영을 요청하고, 더불어 농암면 궁기리의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을 위한 ‘궁기지구 다목적 농촌용수 개발사업’의 대상지구 선정 및 국비 지원을 함께 건의했다.

 

마지막으로, 중부내륙철도의 단절구간인 ‘문경~상주~김천 내륙철도’의 조기건설을 위한 예비타당성조사 통과와 조속한 사업추진 등 지역의 현안 사업을 임이자 국회의원과 함께 건의했다.

 

고윤환 시장은 “미래 문경의 신 성장 동력 기반 마련을 위해 현재 추진하고 있는 사업들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하며, “국가투자예산 확보뿐만 아니라 코로나19 델타변이로부터 문경을 안전하게 지켜내는 것에도 소홀함이 없어야 한다.”며 코로나19 방역 의지도 함께 다졌다.

 

고 시장은 임이자 국회의원과 함께 지난해 국토교통부 장관을 비롯해 이번 국무총리 면담까지 지역현안 해결을 위해 총력을 다 하고 있다고 말을 전했다.

 

<이메일 : Scs2474@hanmail.net>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