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목재 이용문화 확산 유도

김문정 | 기사입력 2020/07/29 [11:08]

김포시, 목재 이용문화 확산 유도

김문정 | 입력 : 2020/07/29 [11:08]

[인디포커스/김문정] 김포시가 목재산업 활성화와 산림자원의 선순환체계 구축을 위해 목재 이용문화 확산 계획을 수립하고 이를 유도하는 정책을 펼치고 있다.

 

▲ 목재이용 문화(풀무골유아숲체험원 내 우드칩 포장)/김포시 제공  © 인디포커스


우리나라는 1970년대에 조성된 산림의 벌채시기가 도래해 벌채가 필요한 산림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목재가 소비되지 않으면 벌채와 조림이 중단돼 산림산업 선순환 체계가 무너지기 때문에 지방정부의 선제적 대응이 더욱 중요해 지고 있다.

 

이를 위해 김포시는 목재이용 홍보와 소비를 위한 목공예 체험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최근 5년간 약 만 명의 인원이 김포시의 태산패밀리파크를 찾아 목공예 체험을 하는 등 시민의 호응 역시 뜨겁다.

 

김포시는 또 목재의 효율적 이용 및 일자리 창출을 유도하기 위해 벌채 산물을 활용해 산림에 시설물을 조성하는 등 목재를 활용하기 위한 다각적인 방안을 모색 중이다.

 

김포시 관계자는 나무는 생장하면서 탄소를 흡수하고 제품 이용 시 탄소를 고정하며 폐기 때 탄소를 방출해 탄소 총량을 변화시키지 않는 탄소중립 재료라며 기후변화 대응에 적합한 재료인 목재의 사용을 활성화 하기 위해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