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대 동산병원, 혈액투석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송창식 | 기사입력 2020/07/23 [16:26]

계명대 동산병원, 혈액투석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송창식 | 입력 : 2020/07/23 [16:26]

▲계명대학교 동산병원 전경     ©인디포커스=송창식 기자

 

【인디포커스/송창식 기자】계명대학교 동산병원은 지난 7월 22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제6차 혈액투석 적정성 평가'에서 최고등급인 1등급을 획득했다. 이번 적정성평가는 2018년 3월부터 8월까지 진행됐으며, 혈액투석기 장비를 보유하고 혈액투석 외래청구가 있는 839개 의과 의원급 이상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은 ▲혈액투석 전문 의사 및 간호사 비율 ▲의사 및 간호사 1인당 1일 평균 투석 건수 ▲B형 간염 환자용 격리 혈액투석기 보유 대수 충족 여부 ▲투석실 내 응급장비 보유 여부 ▲혈액투석 적절도 ▲동정맥루 혈관관리 등의 13개 평가항목에서 종합점수 99점을 받았다.

 

혈액투석은 환자의 혈액을 기계에 연결된 투석기계에 통과시켜 특수한 투석기로 수분과 노폐물을 걸러낸 후 혈액을 다시 환자의 체내에 주입해주는 치료 방법으로, 정확한 진단과 더불어 최신 장비·시설 등이 뒷받침돼야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

 

조치흠 계명대 동산병원장은 “계명대 동산병원은 이전 개원 후, 신장센터 내에 최신 장비를 도입하여 혈액투석 분야에서도 월등한 성과를 내고 있다. 앞으로도 혈액투석 환자들에게 최상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여, 환자들이 만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을 전했다.

<이메일 : Scs2474@hanmail.net>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