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주민 위한 야외 무더위쉼터 172개소로 확대

김문정 | 기사입력 2020/07/06 [10:10]

파주시, 주민 위한 야외 무더위쉼터 172개소로 확대

김문정 | 입력 : 2020/07/06 [10:10]

[인디포커스/김문정] 파주시는 장마 이후 본격적인 여름철 폭염에 대비해 노인, 장애인 등 폭염에 취약한 계층이 온열질환 없이 안전하게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실내 무더위쉼터 326개소 외 에 추가로 야외 무더위 쉼터 172개소를 확대 지정한다고 6일 밝혔다.

 

▲ 교량 하부 야외 무더위 쉼터 조성/파주시 제공  © 인디포커스

 

▲ 나무그늘 밑 평상설치  © 인디포커스

 

파주시는 폭염에 대비해 기존 무더위쉼터로 지정된 326개소의 사전점검을 완료하고 운영을 준비해왔으나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장기 휴관상태가 지속됨에 따라 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이 다가올 폭염에 대비해 쉴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파주시 노인장애인과, 공원녹지과, ··동행정복지센터 등 관련부서와 폭염대응TF팀을 구성해 취약계층 안전대책을 마련했다.

 

따라서 추가 지정되는 야외 무더위쉼터에 편안하게 쉴 수 있는 평상과 대형선풍기 등을 설치하고 사용자들에게 쿨스카프, 생수, 얼음팩 등 냉방용품을 지급할 예정이다.

 

또한, 쉼터를 안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출입자관리와 발열체크 등 방역관리를 강화하고 희망일자리 사업으로 쉼터관리자를 선발해 운영 및 관리에도 힘쓸 예정이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는 가운데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됨에 따라 시민은 물론 폭염 취약계층이 여름을 건강하게 지낼 수 있도록 쉼터 운영에 세심하게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파주시, 무더위쉼터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