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7월 1일부터 민주화운동 관련자 생활지원금 및 장제비 지원

오정백 | 기사입력 2020/07/01 [10:53]

동작구, 7월 1일부터 민주화운동 관련자 생활지원금 및 장제비 지원

오정백 | 입력 : 2020/07/01 [10:53]

[인디포커스/오정백] 동작구가 7월부터 민주화를 위해 헌신한 민주화운동 관련자와 유족에게 생활지원금 및 장제비를 지원한다고 1일 밝혔다.

 

▲ 민주화운동 관련자 생활지원금 지원 배너/동작구 제공  © 인디포커스

 

이번 지원대책은 나라를 위해 희생하고 국가발전에 기여한 민주화운동 관련자들의 헌신에 보답하고자 마련됐다.

 

구는 지난해 7월 제정된 서울특별시 민주화운동 관련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지원에 나선다.

 

지원대상은 서울특별시 동작구에 주민등록을 두고 6개월 이상 거주하고 있는 민주화운동 관련자 및 유족으로 월 소득액이 기존 중위소득 100%이하 가구이며, 민주화운동관련자명예회복및보상심의위원회에서심의결정시 사망자로 되어있는 자는 당연대상자로서 중위소득과 관계없이 지원한다.

 

, ‘서울시 국가보훈대상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등 민주화운동 관련 타 법령에 따라 이미 생활지원금을 지급받고 있는 사람은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생활지원금은 매월 10만원으로, 민주화운동 관련자 본인이 우선 지급대상이며 관련자가 사망한 경우에는 유족 중 1명에게 민법에 따른 상속 순위대로 지급한다.

 

장제비는 생활지원비를 지급받는 관련자가 사망한 경우 유족이나 실제 장례를 치르는 사람 중 1명에게 100만원을 지원한다.

 

71()부터 신청서, 민주화운동 관련자 증서 사본 등 관련 서류를 구비해 거주지 관할 동주민센터로 방문해 신청가능하며, 생활지원금은 매월 말일, 장제비는 신청 후 15일 이내 지급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자치행정과(820-9112)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