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미군반환공여지 캠프하우즈를 ‘평화공원 만들기’ 최종보고회 개최

김문정 | 기사입력 2020/04/24 [10:20]

파주 미군반환공여지 캠프하우즈를 ‘평화공원 만들기’ 최종보고회 개최

김문정 | 입력 : 2020/04/24 [10:20]

[인디포커스/김문정 기자] 파주시는 지난 21일 파주시청 대회의실에서 미군반환공여지를 평화의 상징 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한 캠프하우즈 근린공원 조성사업 기본계획수립용역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 캠프하우즈 근린공원 조성사업 기본계획 수립 용역 최종보고회  © 인디포커스


이날 보고회는 최종환 파주시장을 비롯해 시의원, 관계 공무원, 자문 위원 등이 참석해 공원 조성의 방향성과 도입시설의 공간계획 및 운영방안을 주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캠프하우즈 평화공원은 지난해 9월부터 민·관협의회 구성·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2월 중간보고회를 개최하는 등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기본계획을 수립했다.

 

평화공원은 기억의 전환을 주제로 3개의 복합테마존으로 공간과 콘텐츠를 구성했다. 아픈 과거를 치유하고 미래를 여는 공간인 평화미래존과 즐거움을 함께 채우는 공간인 시민문화존’, 쉼이 있는 체험 생태공간인 생태공원존으로 계획했다.

 

조리읍 봉일천리 일원 약 610,808의 부지에 조성되는 평화공원은 전쟁의 아픔과 상처를 치유받을 수 있는 공간, 문화·체육·여가시설 등 시민의 쉼터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기존 건축물 20동과 시설물 6동을 리모델링해 활용할 계획이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마지막 보완 과정을 거쳐 최종안이 확정되면 이를 바탕으로 전쟁의 아픈 기억이 있는 곳에서 시민들의 즐거움과 휴식 공간으로 기억이 전환되는 상징적인 공원을 만들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