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스포츠산업을 새로운 신성장동력으로

경남 스포츠산업 육성 지원센터 설립으로 스포츠분야 교육특별도 기반구축

인디포커스 | 기사입력 2020/04/22 [10:35]

경남 스포츠산업을 새로운 신성장동력으로

경남 스포츠산업 육성 지원센터 설립으로 스포츠분야 교육특별도 기반구축

인디포커스 | 입력 : 2020/04/22 [10:35]

  © 인디포커스

 

[인디포커스/김은해 기자]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경남의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매년 평균 3.6%씩 성장하고 있는 스포츠산업 분야를 지원·육성한다.

 

경남도는 지난해 12월 도내 대학교 공모를 통해 최종 선정된 마산대학교의 ‘600평 규모 시설, 15억 가치의 스포츠관련 장비 및 10여 명의 전문인력등을 활용해 경남 스포츠산업 육성 지원센터를 설치함으로써, 국내외 스포츠팀의 도내 연중 유치를 확대하고 스포츠산업 창업기업을 발굴 육성할 계획이다.

 

본 사업의 핵심 컨텐츠는 스포츠빅데이터, 스포츠관광자원, 스포츠산업전문인력양성 및 창업 등 3대 분야 플랫폼을 구축하는 것이다.

 

첫 번째 스포츠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방문스포츠팀의 현장측정데이터, 경기·훈련 영상데이터, 코치·감독이 작성하는 리포팅데이터 등을 통합해 분석할 수 있는 정보통합시스템을 구축하고, 생성된 빅데이터를 활용해 새로운 서비스를 창출하는 것을 내용으로 하고 있다.

 

올해부터 스포츠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위해 ICT관련 대학과 기업 등이 워킹그룹을 형성해, 국비를 포함한 예산 확보를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두 번째 스포츠관광자원 플랫폼 구축, ‘도내 스포츠시설, 스포츠대회, 지역축제, 관광인프라, 지역특산품등을 활용해, 경남을 방문하는 전문 스포츠인뿐만 아니라 동호회 등을 대상으로 전지훈련을 유치한다. 스포츠관광자원을 생산·판매 제공하여, 스포츠인 뿐만 아니라 일반인들에게까지 확대 보급할 예정이다. 특히 지난 동계시즌 3,994개 팀 연인원 57만여 명의 유치로 427억 원의 직접적 경제효과를 일궈낸 전지훈련(관광)상품을 특정시즌에서 연중으로 확대해 유치한다.

 

이를 위해 우선 올해 도내 2개 시군을 선정해 방문스포츠팀 지역거점센터를 구축하고, 지자체·기업·병원·한의원·여행관계자 등 지역공동체와 협업해 스포츠관광상품을 개발해 보급할 예정이며, 2023년까지 전 시군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2020년 지역거점센터로 선정된 고성군과 의령군에 보급할 프로그램은 고성군의 당항포관광지 테마(공룡엑스포장, 해양레저아카데미, 요트, 카누, 갯벌체험테마, 드론)를 활용할 예정이며, 의령군의 의병제전축전, 자굴산, 한우산, 궁도대회, 의령마라톤, 건강체험교실, 트레킹 등을 테마로 상품을 개발할 계획이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경남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