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 풍기인삼“면역력을 부탁해”

인삼 생산기반확충 사업추진 등 농가 경쟁력 강화 주력 2021세계풍기인삼힐링엑스포 개최로 산업 경쟁력 높여

송창식 | 기사입력 2020/02/10 [22:13]

영주 풍기인삼“면역력을 부탁해”

인삼 생산기반확충 사업추진 등 농가 경쟁력 강화 주력 2021세계풍기인삼힐링엑스포 개최로 산업 경쟁력 높여

송창식 | 입력 : 2020/02/10 [22:13]

 

▲영주시, 풍기인삼 생산기반 조성 등 지원사업 추진     ©사진제공=영주시


【인디포커스/송창식 기자】중국 우한 지역에서 시작된 폐렴의 원인 바이러스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세계적으로 긴장감을 높이고 있는 가운데 국내에서도 환자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건강관리를 위해 면역력 증강에 좋은 인삼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

 

 ‘면역’이 건강의 핵심 키워드로 떠오르면서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에서 면역력 강화, 피로해소, 혈액흐름 개선, 기억력 증진에도 효능을 가지고 있다고 인증된 인삼과 홍삼의 효능이 재조명되고 있다.국내 여러 인삼 가운데서도 영주 풍기인삼은 일조량이 많고 일교차가 큰 소백산 자락에서 자라 조직이 충실하고 향이 강하며 면역증진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것이 특징으로 소비자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다.풍기인삼은 면역증진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유효 사포닌 함량이 36종으로, 미국산 19종, 중국산 15종에 비해 월등히 높은 것은 물론 항암작용과 면역체계의 기능을 향상시키는 Rg3(항암효과, 항암제) 성분이 많이 함유되어 있는 등 국내 뿐만 아니라 외국에서도 최고의 인삼제품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중국, 일본, 홍콩, 베트남, 미국 등 해외에서도 품질을 인정받아 해마다 수출이 증가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터키, 캄보디아, 아랍에미리트 등을 대상으로  수출 계약을 성사시키는 등 세계적으로 수출시장을 확대하고 있다.현재 영주시의 인삼재배 면적은 1,844ha로 830여 농가에서 생산된 제품을  활용하여 백삼, 태극삼, 홍삼, 흑삼 등의 인삼제품과 분말, 농축, 차, 음료제품 등의 가공품을 직ㆍ간접적으로 생산하고 있다. 또한 영주 풍기인삼 가공식품은 산지에서 직접 가공해 신선도가 높고 인삼재배의 긴 역사를 바탕으로 노하우가 집약되어 가공기술이 뛰어난 것은 물론 농가가 직접 운영하는 경우가 많아 신뢰도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이미 세계적인 명성을 얻고 있지만 영주시는 풍기인삼을 세계 제일의 명품으로 만들기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멈추지 않고 있다. 시는 풍기인삼의 우수성을 유지하기 위해 매년 인삼재배농가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오고 있으며 2020년도에는 인삼생산기반 확충 지원 사업, 인삼산업육성지원 사업과 특용작물(인삼)생산시설 현대화 지원 사업 등을 추진한다.

 

올해 추진하는 인삼생산기반 확충 사업의 총 사업비는 32억 6천 8백만원으로, 영주시에 주소를 두고 있는 인삼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토양개량제, 제초용 매트, 지주목 등의 농자재와 이동식 저온저장고, 생산시설 현대화를 위한 무인방제와 점적관수시설 등을 지원해 꾸준한 품질 향상에 힘쓸 계획이다.시는 이밖에도 소비자가 안심하고 먹을 수 있도록 친환경 고품질 명품 인삼을 생산하기 위해 풍기인삼 시험장에서 무농약 재배기술 등 새 기술을 지속적으로 연구해 농가에 보급하고 있으며 홍삼 등 가공제품은 엄격한 품질관리기준을 적용하여 소비자들이 믿고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지속적인 생산기반 확충을 통한 품질 고급화로 풍기인삼의 높은 품질을 유지하는 등 시장개방에 따른 수입산 인삼의 시중 유통에 대비할 것” 이라며“ 특히 “내년에 개최되는 2021세계풍기인삼힐링엑스포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인삼의 수출증대라는 경제적인 가치는 물론, 우리나라 인삼의 브랜드 가치를 세계적으로 드높이는 기회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메일 : Scs2474@hanmail.net>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