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학교 학생들 "조국 딸 입학취소 촉구...정의회복 해야"

김문정 | 기사입력 2019/11/23 [10:40]

고려대학교 학생들 "조국 딸 입학취소 촉구...정의회복 해야"

김문정 | 입력 : 2019/11/23 [10:40]

▲ [사진=온라인커뮤니티]    © 인디포커스


[인디포커스=김문종 기자]고려대학교 학생들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딸의 입학 취소를 학교에 촉구하는 집회를 열었다.

 

고려대 재학생들로 구성된 '부정 입학 취소 집회 집행부'는 어제(22일) 저녁 고려대 서울캠퍼스 중앙광장에서 집회를 열고 학교가 조 씨에게 입학 취소 처분을 내려 정의를 회복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조 씨 부정 입학 문제의 공소시효가 지났지만, 학교가 적극적으로 나서 입학을 취소하고 학적을 말소하는 것이 정의라고 주장했다.

 

학생들은 입학 취소 등의 구호를 외치며 본관 안을 행진하고 자유 발언을 한 뒤 집회를 마무리했다.

 

앞서 지난 2010년 허위 자료를 제출해 고려대에 부정 입학한 의혹으로 검찰 조사를 받은 조 씨에 대해 고려대는 당시 입시 자료가 이미 폐기돼 조치할 이유가 마땅치 않다고 밝혔다.

 

<이메일 : khh9335@hanmail.net>
광고
광고